티스토리 뷰

아무말

160419

nky 엔키ㅋ 2016.04.19 21:21







블로그 스킨을 바꾸는 것처럼 인생을 새로 시작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. 

열심히 살겠다는 다짐은 매번 미끄러진다. 

공부해야 하는 자료들과 그릇들과 빨래와 쓰레기는 매일 쌓인다. 

해치워서 없애버리기 전까지 그것들은 죽지 않는다. 





'아무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0526  (0) 2016.05.26
160420  (0) 2016.04.21
160419  (0) 2016.04.19
호랑  (0) 2015.10.18
동물들  (0) 2015.10.18
오랜만에 쓰는 근황  (0) 2014.08.16
댓글
댓글쓰기 폼